[이현덕이 만난 생각의 리더]<11> 김진형 SW정책연구소장
  • 김진형퇴사 제1대 소장 (2013.12. ~ 2016.07.)
날짜2015.04.03
조회수7217
글자크기
  • 그는 새 출발점에 섰다. 임기 3년의 여정이다. 그 여정에는 해묵은 숙제가 산적해 있다.
    • 김진형 SW정책연구소장
    • 김진형 소장은 “SW중심사회는 정신혁명을 대신하는 새 시대의 출발점”이라며 “과거 틀에서 벗어나 새 시대 변화를 선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사진=박지호기자 jihopress@etnews.com
    • 김진형 소프트웨어(SW)연구소장은 자타가 인정하는 SW개발 1세대다. 30년간 KAIST 교수로 재직하면서 SW정책에 줄기차게 쓴 소리를 했다. SW산업 발전을 바라는 애정 어린 고언(苦言)이었다. 그가 지난해 3월 문을 연 SW정책연구소 초대 소장에 취임했다. 교수에서 무대 위로 올라가 국가 SW정책을 기획하는 연구소 수장(首長)으로 변신했다. SW중심사회 구현은 창조경제 핵심이다. 정부는 지난해 7월 23일 ‘SW중심사회 실현전략 보고회’를 박근혜 대통령이 참석한 가운데 열었다. 관련부처는 구체적인 실천전략을 내놨다. SW중심사회 실천전략에 거는 SW업계 기대는 크다. 그런 만큼 김 소장 어깨는 무겁다. ... (후략)